부천시, 자살보도 권고기준 3.0 전문!!

- 자살보도에는 사회적 책임이 따릅니다. - 잘못된 자살보도는 사람을 죽게 할 수도 있습니다. - 자살보도 방식을 바꾸면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.
기사입력 2018.09.07 11:03
댓글 0
  •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부천시, 자살보도 권고기준 3.0 전문!!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01.jpg
 
- 자살보도에는 사회적 책임이 따릅니다.
<자살보도 권고기준 3.0>은 자살보도의 사회적 책임을 인식하고, 언론과 개인이 자살예방에 동참할 것을 
권유하고자 마련한 기준입니다. 이 기준은 신문, 방송, 인터넷 매체를 포함한 모든 미디어와 경찰과 소방 
등 국가기관, 그리고 개인의 사회 관계망 서비스 계정(SNS), 블로그,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도 유의해야 
하는 기준입니다.

- 잘못된 자살보도는 사람을 죽게 할 수도 있습니다. 
자살보도는 모방자살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. 자살의 동기나 방법, 도구, 구체적인 장소 등을 보도하면 막
연하게 자살을 고민하던 사람들에게 동일하거나 유사한 방법 또는 장소에서 자살을 실행하도록 부추길 수 
있습니다. 자살 원인을 단정하는 보도는 비슷한 처지의 사람들에게 자살을 하나의 대안으로 선택하게 만
들 수 있습니다. 특히 유명인의 자살보도는 파급효과가 크므로 더욱 신중해야 합니다. 

- 자살보도 방식을 바꾸면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.
<자살보도 권고기준 2.0> 발표 이후 언론의 자살보도 방식이 변화하면서 자살률은 꾸준히 감소하였습니다. 
자살을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기관이나 활동을 소개하면 많은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.

『자살보도 권고기준 3.0 5가지 원칙』
❶ 기사 제목에 ‘자살’이나 자살을 의미하는 표현 대신 ‘사망’, ‘숨지다’등의 표현을 사용합니다.
❷ 구체적인 자살 방법, 도구, 장소, 동기 등을 보도하지 않습니다.
❸ 자살과 관련된 사진이나 동영상은 모방자살을 부추길 수 있으므로 유의해서 사용합니다.
❹ 자살을 미화하거나 합리화하지 말고, 자살로 발생하는 부정적인 결과와 자살예방 정보를 제공합니다.
❺ 자살 사건을 보도할 때에는 고인의 인격과 유가족의 사생활을 존중합니다.
※ 유명인 자살보도를 할 때 이 기준은 더욱 엄격하게 준수해야 합니다.
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04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05.jpg
 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06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08.jpg
 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09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0.jpg
 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1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2.jpg
 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3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4.jpg
 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5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6.jpg
 
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7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8.jpg
 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19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20.jpg
 
 
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21.jpg자살보도+권고기준3.0.pdf_page_22.jpg
<저작권자ⓒ장애인문화복지신문 & dcwnews.com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 >
이름
비밀번호
자동등록방지
52743
 
 
 
 
  • 장애인문화복지신문 (http://www.dcwnews.com) / 등록년월일 : 2011년 10월 28일 /신문등록번호 : 경기,다 50234/특수주간신문
  • 발행인/편집인/청소년보호책임자: 이익재
  • Ω 14580 경기도 부천시 조마루로 295번지 301호
  • 사업자등록번호 : 130-40-05409 / 대표전화 : 070-4217-2567
  • 대표메일 : dcwnews@dcwnews.com/ leeij8084@hanmail.net / dcwnews@naver.com
  • Copyright ⓒ dcwnews.com All right reserved.

장애인문화복지신문의 모든 콘텐트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. 무단 전제·복사·배포 등을 금합니다.
장애인문화복지신문